• 최종편집 2022-11-30(수)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2.08.30 13:08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신길자.png

 

주를 사랑함이 성령의 내주로 이웃을 사랑하게 되는 두 계명의 하나 됨

 

 

서신서의 대략은 예수그리스도와 하나 된 사랑의 관계로 주의 제자화가 확장되도록 교훈과 신앙의 지침을 증거 한다. 무형의 교회 곧 그리스도의 영적 신부가 된 자들이 이방인을 크리스챤이 되도록 하는 성령의 본질적인 구속사역에 참예 시 지켜야 하는 진리의 복음과 지침들이다. 그 가운데 에베소서는 주로 인하여 거듭난 지체들이 거듭나야 할 이방인들을 어떻게 사랑해야 하는지에 대한 증거와 듣는 자들이 거듭나 주의 자녀가 될 수 있는 지침과 그의 결과를 찾게 한다. 곧 하나님의 말씀을 가르치는 자를 남편과 부모 그리고 아비와 상전으로 들어서, 주의 말씀으로 바로 양육하여 주의 제자로 회복해야 하는 몫에 지침을 주셨다. 또한 말씀을 듣는 자들에게 부모를 공경하라 하시어 가르치는 자들의 복음에 순복함이 옳다고 증거 하셨다. 이것이 약속 있는 첫 계명이라고 하셨으며 그리하면 땅에서 잘되고 장수하리라고 하셨다. 첫 계명이란 하나님을 사랑하라는 계명이다.

 

복음을 듣는 자들이 주의 백성이 되도록 주님의 멍에를 메고 주께 나와 배워 성령의 내주로 이웃을 사랑하게 되는 두 계명의 하나됨을 깨닫게 하신다. 곧 신본주의 자세를 갖추도록 하시어 두 계명의 지혜를 찾게 하셨다. 땅에서 잘됨이란 영이요 생명의 말씀으로 영혼이 잘되어 달란트를 남기게 될 구속사역에 선한 열매 맺힘을 일컫는다.

 

곧 주를 사랑하라는 것은 이웃에게 복음을 전하여 영혼을 살리는 일이기에 이 두 계명은 하나로써 하나님의 경륜을 이루시는 섭리임을 확증케 한다. 장수란 거듭나 영생의 복을 표현한 영이요 생명의 말씀이다.

 

더불어 이와같이 신앙의 지침들을 지키라고 하심은 심판을 피하도록 하심이다. 그러기에 너희가 이제는 주 안에서 빛이라 빛의 자녀들처럼 행하라 빛의 열매는 모든 착함과 의로움과 진실함에 있느니라고 하시어 성경기록목적과 같이 예수 그리스도를 믿는 믿음 안에서 구원에 이르는 지혜가 있도록 하여 하나님의 사람으로 온전케 함이라는 결과를 얻도록 하심임을 확증케 한다. 주를 사랑하고 이웃에게 생명에 이르는 복음을 전하기 위해서는 말씀의 전신갑주를 입고 지체에 필요한 것들을 갖춰 주의 백성으로 회복 하도록 진리의 터 위에 세움이다. 그러기에 이들을 향해 주께 기쁘시게 할 것이 무엇인가 시험하여보라고 하시어 빛을 발하여 영적 마귀의 일을 멸하도록 전도에 존재의 목적을 갖고 구속사역에 힘쓰는 자들이어야 함을 강조함이다.

 

주의 뜻은 주를 경외하여 사람으로 생명을 얻게 하는 일이기에 가르침을 받는 자들이 그리스도를 경외하여 온전케 하기 위한 신앙의 지침이다. 이를 위해 본을 보이신 그리스도의 십자가 사역은 아버지를 사랑하여 이웃 사랑으로 새 생명을 얻게 하심임을 확증케 한다. 그러므로 이를 찬미하며 영생을 주신 주님의 사랑에 항상 감사하고 피차 주를 경외하여 사람으로 생명에 이르는 일에 합력하여 선을 이룰 수 있도록 지켜 본분을 하게 하심이다.

 

이 일이 주를 공경하는 자들의 일용할 양식이며 존재의 목적이다. 곧 주께서 아버지의 뜻을 이루어드리는 일에 목숨을 다하여 순복하심과 같이 주님의 자취를 좇아 주를 사랑하는 것은 복음으로 이웃을 사랑하는 일임을 확증케 한다. 이는 주를 사랑하는 일이 이웃을 사랑하여 제자화로 이루시는 선한 일이기에 말씀의 전신갑주를 입고 주를 섬길 수 있는 신앙의 지침을 주심이다. 이로써 교회와 그리스도의 관계의 계시로 주의 경륜을 이뤄가는 섭리임을 확증하는 바이다./오이코스대 교수·바이블아카데미 학장·수필가

태그

전체댓글 0

  • 12409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교회와 그리스도 비밀의 관계 계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