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11-30(수)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2.09.24 16:34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14-선교사통신.png

 

김휴성선교사는 글로벌호프의 부대표로 필리핀, 우크라이나 등을 위한 사역을 진행하고 있다.

 

위로회 등 우크라이나 난민들 위한 사역에 집중

한글을 알리는 한글파티로 하나님의 복음전파

 

 

 

코로나 바이러스라는 어두운 터널도 끝이 있으리라 여기며 답답한 마음을 돌아봅니다. 하나님께서 저희에게 허락하신 필리핀사역은 더디긴 하지만 리더쉽이 이양되고 있다는 생각에 감사를 드리게 됩니다. 그동안의 사역을 나누며 모든 것이 하나님의 은혜라는 고백을 해봅니다.

 

하나님께서 사단법인 글로벌호프의 부대표라는 사역의 자리를 주셨고, 사역한지 14개월이 되어가고 있습니다. 특별히 우크라이나 난민을 위한 사역에 더욱 집중하고 있습니다. 3월부터 적극적인 지원을 하고 있으며 9월 중순부터 폴란드의 적십자사와 함께하는 사역을 진행했습니다.

 

이를 위하여 주한 우크라이나 대사님과 정기적인 모임·회의를 가지고 있으며, 폴란드 적십자사와의 만남들을 하고 있습니다. 지난 827일에는 한국에 거주하는 우크라이나 피난민들과 함께하는 독립기념일 위로회도 진행했습니다.

 

A국 지부를 방문했습니다. 특별히 저희가 운영하고 있는 나무 도서관사역과 고아원을 방문했으며, 한글학과 지원을 하고 있는 두 개의 대학도 방문했습니다. 9월 마지막주에는 한글날을 맞이해 7개 대학에서 한글파티라는 행사를 기획하고 진행했습니다.

 

순수한 한글을 알리는 행사지만 그 안에 복음적인 부분을 넣어 진행이 될 예정입니다. 이 행사와 연결되어 10월에 바리스타 강사 양성교육을 통한 복음의 접촉점을 마련하려 준비하고 있습니다

 

필리핀의 사역인 신학교사역이 코로나 바이러스로 인한 비대면 교육의 긴시간이 끝나고 이번 학기부터 대면수업이 시작되었습니다. 감사한 것은 생각보다 많은 학생들이 등록을 하였고 온라인으로 수업을 하는 인원들도 줄지 않고 계속되고 있습니다.

 

현재까지 제가 학장으로서 사역을 하고 있는데 내년에는 새로운 학장으로의 리더십 이양을 꿈꾸며 준비해 가고 있습니다. 학교의 전통인 개강 후 첫 주 행사인 주님 만나기 행사를 일주일 진행하였습니다. 하루종일 예배와 기도회 등 주님과의 사귐을 원칙으로 하기에 올해도 그대로 진행이 되었습니다.

 

다음달 27일에 아내와 함께 필리핀 방문을 하게 됩니다. 이번 방문을 통하여 목사 안수식과 목회자 모임, 교수들과의 모임 등 대내외적인 행사를 하게 됩니다. 한층 더 리더십 이양이 진행될 예정입니다.

 

 

 

본국에서의 사역과 원격으로 필리핀사역을 해야하는 부담이 있습니다. 이를 잘 진행해 나갈 수 있도록 특별히 필리핀사역의 리더십 이양이 순조롭게 될 수 있도록 기도부탁드립니다. 두 번째로 우크라이나 사역을 위한 모금과 활동이 계속 진행되고 있는데 특별히 따스한 식사를 제공하는 차량을 구입햐려고 합니다. 이제 우크라이나도 겨울이 다가옵니다. 이를 위해 최소 3000만원이 들어갈 것으로 예상됩니다. 마지막으로 선교사내외의 건강과 주 사역지인 필리핀의 신학교, 교회들, 훈련원, 농장들의 리더십이 튼튼히 세워저 나갈 수 있도록 함꼐 기도해 주세요/글로벌호프 김휴성·이나영선교사

태그

전체댓글 0

  • 8485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모든 것이 하나님의 은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