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3-02-08(수)

전도제자훈련원서 비전선포식

한국교회에 새로운 전도방법 제시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2.11.08 10:07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14-선교중탑.jpg

 

한국대학생선교회(대표=박성민목사) 산하 EDI전도제자훈련원(이사장=이경우목사)은 지난 1일 맑은샘광천교회(담임=김현중목사)에서 다시복음으로란 주제로 800만노크전도운동 비전선포식을 가졌다. 이 훈련원은 이번 비전선포식을 통해 새로운 전도방법을 제시하며, 한국교회가 건강하게 세워지길 다짐했다. 또한 유명 찬양팀 마커스워십이 인도한 예배시간에서 회중들은 한 마음으로 예배했다.

 

이날 전도운동을 소개한 성수권목사는 “800만 노크 전도운동은 800만 명의 성도가 태신자들에게 효과적으로 닫혔던 전도의 문이 다시 열리고 교회의 본질을 다시 세우는 회복운동, 한국교회 800만 성도와 함께하는 더불어 운동이다면서, “이 운동을 통해 800만 명의 태신자에게 그리스도를 소개하고 교회가 건강하게 세워지는 비전을 위해 오늘 이 자리에서 함께 기도와 찬양으로 하나님께 나아가자고 말했다.

 

이 운동은 한국교회 성도 800만 명이 개별교회에 무상 제공되는 전도 플랫폼과 카드로 태신자의 마음을 두드리는 운동이다. 또한 △「복음을 이웃에게 전하는 전도운동」 △「교회의 본질을 다시 세우는 회복운동」 △「한국교회와 성도가 함께 참여하는 더불어운동를 추구하고 있다.

 

이를 위해서 「△16,000교회에 전도플랫폼 무상구축 전도카드 800만장 무료제공 800만명의 이웃에게 복음전하기 1,600개 교회 전도, 제자훈련 실시 10,000명의 사역동역자 세우기 복음 콘텐츠개발 세계선교의 디딤돌 구축등의 목표도 가지고 있다.

 

이경우목사(영주시민교회)코로나를 겪으면서 교회의 영적인 뜨거움이 식고 있는 상황이다. 특별히 미자립교회가 어려운 상황이다. 이런 교회들을 도와야 한다면서, “지금은 적은 숫자지만 하니님께서 이 땅에 생명의 역사가 일어나도록 하실 것이다고 말했다.

 

한편 비전 선포식에서 설교를 전한 김현중목사는 코로나 펜데믹을 통해 우리가 잃어버린 것이 두가지 있다. 첫 번째는 다음세대들이다. 두 번째로 전도사역이다면서, “우리는 어떻게 해야할까? 800만 노크 전도운동의 표어처럼 다시 복음 앞에돌아가야 한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29062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전도제자훈련원서 비전선포식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