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3-01-29(일)

서울신대 대학원 총동문회 김형배회장

동문연합 통해 친목과 모교발전 도모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2.11.25 14:06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ㄹㄹㄹ.png

◇서산성결교회 김형배목사가 하나님께 감사하는 자가 받는 복」이란 제목으로 설교했다.(출처: 서산성결교회 유튜브채널)

 

서울신학대학교 대학원 총동문회 회장인 김형배목사(서산성결교회·사진)는 오는 5일과 6일에 대전 유성 계룡스파텔에서 열리는 서울신학대학교 대학원 총동문회 제46회 정기총회 및 부부수련회에서 동문들의 연합을 통해 코로나로 잃어버린 영성을 회복하고, 목회자의 건강, 교회행정, 교회부흥 등에 대해 도움을 줄 예정이다. 또한 신학생위한 장학금을 모금하고 코로나 이후에 나아가야 할 방향을 모색한다.

 

김목사는 이번 총동문회 정기총회에 대해 대학원과 대학교 졸업생들간의 친목도모와 서울신대를 장학금 등으로 섬기는 것이다, “코로나 기간을 지나고 난 후 앞으로 목회 방향을 어떻게 할 것인지에 대해 나눌 예정이다. 이 시간을 통해 서로 격려하고 위로해서 동력을 얻어가는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김목사는 코로나 이후 새로운 목회 방향에 대해 코로나 이후로 교회가 둘로 나누어질 것이다고 본다. 부흥하는 교회와 더 어려워지는 교회로 나뉜다. 그러나 어려워지는 교회보다 부흥하는 교회들이 더 많지길 기대한다. 실제로 코로나 기간 동안 오히려 부흥하는 교회들이 있었다, “우리가 그것을 기대하면서 이번 시간이목회자들의 건강과 교회행정, 소그룹 등 실질적으로 교회가 필요한 것들을 채우면서 교회를 잘 세우는 그런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김목사는 무엇보다 우리 학교의 발전을 위해 함께 모이고 연합하는 시간이 될 것이다. 100여 명의 동문들이 함께 할 것으로 기대한다, “행정목회코칭 연구원 대표인 박운암목사(익산바울교회)와 세계보이차협회 회장인 황영복목사(미스바교회)를 강사로 초청했다. 좋은 강의로 동문들에게 많은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동 대학원은 일반, 신학, 사회복지, 상담, 신학전문, 설교, 교회성장, 글로벌리더십경영융합 총 8개로 구성돼 있다.  

전체댓글 0

  • 42415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서울신대 대학원 총동문회 김형배회장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