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5-29(수)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3.05.16 11:09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주재훈 길목교회 목사.PNG
길목교회 주재훈 목사

 본문을 보면 “그의 제사장 중에는 모세와 아론이 있고 그의 이름을 부르는 자들 중에는 사무엘이 있도다”(6절)며 세 사람의 이름이 언급되고 있다. 

 

성경에 얼마나 많은 신앙의 사람들이 있는가? 

그 수많은 제사장들 가운데 모세와 아론을, 하나님의 이름을 부르며 맡겨진 사역을 감당했던 셀 수 없는 이들 가운데 사무엘을 언급하시는 것은 그들이 하나님과의 온전한 영적 관계 가운데 있었던 사람들이기 때문이 아닐까 생각해 보게 된다. 

 

 말씀을 통해서 하나님과의 온전한 관계를 유지할 수 있는 비결이 무엇인지 살펴보고 각자의 삶 속에서 나와 하나님은 온전한 관계 가운데 있는지를 점검해 보는 시간이 되길 축원한다. 


첫째:올바른 기도(6)

 하나님과 온전한 관계를 유지하기 위한 첫 번째 비결은 올바른 기도를 하고 있느냐에 달려 있다. 

 모세와 아론, 사무엘은 “여호와께 간구하매 응답하셨도다”(6절)에서 알 수 있듯이 하나님과 친밀한 관계 가운데 머물러 있음을 보게 된다. 

 예수님은 “아버지여 내 말을 들으신 것을 감사하나이다 항상 내 말을 들으시는 줄을 내가 알았나이다 그러나 이 말씀 하옵는 것은 둘러선 무리를 위함이니 곧 아버지께서 나를 보내신 것을 그들로 믿게 하려 함이니이다”(요11:41~42)며 관계에 기반이 되어 기도하는 모습을 잘 보여주셨다. 

 이 예수님의 기도는 죽은 나사로를 살리시기 전에  큰 소리로 하셨던 기도의 내용이다. 과시하거나, 하나님과의 관계를 뽐내기 위한 것이 아니라 응답받는 기도가 어디에서 출발해야 하는지를 정확히 가르쳐 주시기 위함이었다. 

 각자 기도 모습을 돌아보자. 나의 기도는 왜 응답받지 못할까? 

 다른 어떤 문제가 아니라 하나님과 온전한 관계를 잃어버렸기 때문임은 아닌지 점검해 보고, 올바른 기도의 모습으로 회복되기를 소망한다.


둘째:말씀을 행함(7)

 하나님과 온전한 관계를 유지하기 위한 두 번째 비결은 하나님의 말씀을 잘 행하고 있느냐에 달려 있다. 

 하나님이 인정해 주시고 함께 하는 이들은 그 말씀을 귀로만 듣는 자들이 아니라 자신의 삶을 통해서 지키며 사는 자이다.   말씀대로 사는 것에 대해서 어려움을 토로하는 많은 사람들을 만나게 된다. 그런데 정말 중요한 것은 내가 처한 상황이나 환경 때문이 아니라 내 속에 하나님의 말씀이 없기 때문에 그 말씀대로 살지 못한다는 것은 생각하지 않고 살고 있다. 

 하나님은 모세를 통해서 가나안 땅을 앞두고 어떻게 살아야 할지에 대해 고민하는 이스라엘 백성들에게 “내가 네게 명령한 이 명령은 네게 어려운 것도 아니요 먼 것도 아니라. 오직 그 말씀이 네게 매우 가까워서 네 입에 있으며 네 마음에 있은즉 네가 이를 행할 수 있으니라”(신30:11,14)고 말씀하셨다. 

 말씀이 없어서가 아니라, 그 말씀대로 살아가고자 하는 의지와 결단이 없기 때문에 말씀이 주시는 능력을 체험하며 살지 못하고 있다. 하나님과의 관계는 얼마나 그 말씀을 존중하며 따르느냐에 달려 있음을 명심하며 살아야 한다. 


셋째:용서를 받음(8~9)

 하나님과 온전한 관계를 유지하기 위한 세 번째 비결은 죄와 허물을 용서 받을 수 있느냐에 달려 있다. 

 본문을 보면 “그들이 행한 대로 갚기는 하셨으나 그들을 용서하신 하나님이시니이다”(8절)고 기록하고 있다. 

 잘못한 일이 하나도 없어서 하나님과 온전한 관계를 유지할 수 있는 것이 아니라 깨어질 수 있는 죄의 모습들이 있었음에도 그것을 하나님께 용서받음으로 말미암아 진실 된 관계가 유지될 수 있었다. 

 이사야 선지지는 “여호와의 손이 짧아 구원하지 못하심도 아니요 귀가 둔하여 듣지 못하심도 아니라 오직 너희 죄악이 너희와 너희 하나님 사이를 갈라놓았고 너희 죄가 그의 얼굴을 가리어서 너희에게서 듣지 않으시게 함이니라”(사59:1~2)고 분명하게 선포하고 있다. 

 죄의 문제가 온전히 해결되지 못하면 하나님과 온전한 관계를 유지할 수 없다. 이 죄는 나의 노력이나 열심으로 해결할 수 있는 것이 아니라 오로지 하나님의 용서하심 밖에 다른 길이 없음을 분명하게 알고 잊지 말아야 한다.


 하나님에게 칭찬을 받을 수 있는 것은 내가 무엇인가를 잘 해내어서가 아니라 하나님과의 관계를 잘 유지하는 것이다. 

 “너희를 향한 나의 생각을 내가 아나니 평안이요 재앙이 아니니라 너희에게 미래와 희망을 주는 것이니라 너희가 내게 부르짖으며 내게 와서 기도하면 내가 너희들의 기도를 들을 것이요 너희가 온 마음으로 나를 구하면 나를 찾을 것이요 나를 만나리라”(렘29:11~13)의 말씀을 마음에 새기자. 

 하나님과 온전한 관계 안에 살며 그 분을 만날 수 있는 인생은 고난 중이라도 세상이 줄 수 없는 가장 큰 축복을 누리며 사는 자임을 명심하며, 하나님과의 관계에 집중하는 한 주간이 되길 축원한다. 

전체댓글 0

  • 13961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하나님과의 관계 유지 비결 (시99:6~9)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