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3-04(월)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3.06.12 16:37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13-변남식.jpg

 

성경이 말씀하는 율법에서 우리는 죄인이다. 죄의 대가는 죽음이다. 예수님이 이 땅에 오심은 우릴 대신해 죽으시고 우리를 살리려고 오셨다. 성경의 말씀을 여섯 글자로 말하면 예수님 이야기이고, 한 글자로 줄이면 이다.

 

본문에서 두 강도는 과거의 연속적인 범죄의 습관적인 버릇을 버리지 못하고 범죄하여 십자가에 못 박히게 됐다. 파스칼은 습관은 제2의 인성으로 제1의 천성을 파괴하는 것이다고 말했다. 옛 속담에도 세 살 버릇이 여든까지 간다고 했다.

 

구원은 선행이 아니라 십자가에 달리신 예수님을 믿을 때 임한다. 예수님께서는 십자가에서 다 이루었다고 외치시고 운명하셨다. 그리고 3일 만에 부활하시고 하나님 우편에 계시며 우리를 위하여 기다리고 계신다.

 

살아가면서 선행을 자랑하지 말라. 오직 주님 안에서의 감사와 찬양을 드리는 것이 구원받은 자의 모습이어야 한다. 하나님께 감사하고 이웃을 사랑하고 선을 행하여야 한다. 오직 예수님의 이름으로 행하는 사람이 되어야 하겠다.

 

하나님의 은혜로 받은 재물을 선행함으로 행하여야 한다. 성도의 선행은 이름없이 행하여야 한다. 선한 사마리아인의 모습을 성도가 본받아야 내적인 기쁨과 행복이 있다(10:30-37). 성도의 행실로는 구원을 받지 못한다. 착한 일을 한다고 구원받는 것이 아니다.

 

, 행함이 없는 믿음은 죽은 믿음이라고 말씀하신다(2:26). 그러나 믿음없는 선행은 구원의 조건이 될 수는 없다.

 

구원은 하나님의 선물이다. 우리는 믿음으로 말미암아 구원을 받은 성도이다(2:8). 마음으로 믿어 의에 이르고 입으로 시인하여 구원에 이르느니라(10:10).

 

구원은 예수 그리스도를 믿음으로 이루어진다. 이것은 전적인 하나님의 은혜이다. 입술의 고백은 중요하다. 입술을 통해서 인격이 나타나고, 입술의 고백이 믿음의 정도가 될 수 있기 때문이다. 어떤 생각을 했느냐에 따라서 말로 표현하게 되고 말하는대로 이루아짐은 그만큼 말에 힘이 있다는 증거이다.

 

구원을 받은 자는 하나님을 가까이 할수록 자신이 죄인임을 고백하게 되고 그것이 행실로 드러난다. 하나님의 거룩하심 앞에서 자신의 누추함과 더러움을 마주하게 된다. 베드로의 고백을 들어보라. “나를 떠나소서. 나는 죄인입니다”(5:8). 하나님의 은혜는 자신이 죄인임을 깨닫고 고백하는 그 때이다.

 

예수 그리스도가 이 땅에 오심은 사랑하는 우리를 살리기 위함이다. 우릴 구원하러 오신 것이다. 세상을 사랑하셔서 십자가를 지신, 이 십자가 사랑을 아는 성도가 진정한 하나님의 사람이라고 믿는다.

 

본문에서 예수님 우편의 강도가 예수 그리스도를 믿고 입술로 고백함으로 낙원에 있겠다는 예수님의 말씀은 오직 하나님의 은혜다. 절대적인 하나님의 은총인 것이다.

 

성도는 하나님 중심이고 교회 중심의 삶이 되어야 하며 서로가 사랑하며 살아야 한다. 내가 그리스도와 함께 십자가에 못 박혔나니 그런즉 이제는 내가 사는 것이 아니요 오직 내 안에 그리스도께서 사시는 것이라 이제 내가 육체 가운데 사는 것은 나를 사랑하사 나를 위하여 자기 자신을 버리신 하나님의 아들을 믿는 믿음 안에서 사는 것이라”(2:20).바울의 고백처럼 예수 그리스도의 사랑을 고백하며 구원의 기쁨을 누리며 살기를 소망한다. 그리고 믿음으로 행실을 든든히 하라. 이것이 금상첨화가 아니겠는가? /송학교회 목사·강진기독연 회장·호남제주침례연 사무총장

 

 

전체댓글 0

  • 42405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금주의 말씀] 구원의 노래(눅23:39~43)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