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3-04(월)

바울 복음

정이녹의 임마누엘(17)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3.10.31 08:57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12-정이녹(최종).jpg

 

구약은 온전히 하나님과 유대민족의 역사 이야기이고, 하나님께서 ”이 백성은 내가 나를 위하여 지었나니 나를 찬송하게 하려함이니라”(사43:21)하시고 그들에게 계명과 말씀을 맡겼으며 그들의 역사 속에 직접 간섭하셨다.

신약의 복음, 기쁜 소식은 메시야의 약속대로 예수 그리스도께서 모든 세상의 죄를 책임져 주시기 위하여 육신을 입고 이 땅에 오신 하나님이시며, 예수님 다시 오실 것을 선포하였다.


”하나님이 세상을 이처럼 사랑하사 독생자를 주셨으니 이는 그를 믿는자 마다 멸망하지 않고 영생을 얻으리라. “(요3:16)

누구든지 믿는 모든 자에게 구원의 기쁜 소식을 전하면서도 초기 기독교에서는 할례받지 않은 이방인에게는 구원이 없다고 생각하는 무리도 있었던 것 같다.


바울은 그의 복음서에 

하나의 숨겨놓은 비밀이 있다고 말한다.

이 비밀은 영원부터 만물을 창조하신 하나님 속에 감추어졌던 

그리스도의 비밀인데 이방인들이 복음으로 말미암아 그리스도 예수 안에서 함께 상속자가 되고 함께 지체되고 함께 약속에 참여하는 자가 되었으며 내게 주신 하나님 은혜의 선물로 내가 그 일꾼이 되었다고 기록한다.(엡3:3~13)

“이 신비는 이방인의 충만한 수가 들어오기까지 이스라엘의 더러는 우둔하게 된것이라 그리하여 온 이스라엘이 구원을 받으리라, 그들이 넘어짐으로 구원이 이방인에게 이르러 이스라엘로 시기 나게 함이니라, 하나님의 이 구원이 이방인에게로 보내어진 줄 알라”(롬11:25~26, 롬11:11, 행28:28) 


“베드로를 할례자의 사도로 삼으신 이가 또한 나를 이방인의 사도로 삼으셨으니,우리는 이방인에게로, 그들은 할례자에게로 가게 하려 함이라.”(갈2:8~9)

 

/한강교회 권사·수필가



전체댓글 0

  • 9555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바울 복음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