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6-19(수)

뮤지컬 「더 북」 10주년 싱어롱 공연 성료

‘롤라드’의 굳건한 신앙정신을 조명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3.11.02 14:29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공연 장면1.jpg

뮤지컬 더 북: 성경이 된 사람들의 창작 10주년을 맞아 싱어롱 공연을 가졌다

 

중세교회 탄압 속에서 영어성경 전한 롤라드이야기 감동

스스로 성경책된 이들처럼 함께 노래 부르며 은혜를 상기

 

광야아트미니스트리(대표=김관영목사)는 뮤지컬 더 북: 성경이 된 사람들의 창작 10주년을 맞아 지난 1일 광야아트센터에서 뮤지컬 넘버(노래)를 함께 따라부르는 싱어롱 공연을 마련하고, 당시 목숨을 걸고 성경을 전했던 롤라드의 굳건한 신앙정신을 조명했다.

 

이 뮤지컬은 마르틴 루터의 종교개혁이 일어나기 130여년 전 중세 암흑기를 배경으로 한다. 당시 가톨릭교회는 성경을 다른 언어로 번역하는 것을 엄격히 금지했다. 이러한 시대적 상황 속에 성경을 영어로 번역하여 서민들에게 전파한 명목으로 가톨릭교회의 극심한 탄압을 받았던 사람들, ‘롤라드의 생생한 이야기가 담겨 있다. 롤라드는 영어성경을 소유하거나 전달만 해도 고문당하거나 화형됐다. 그래서 이들은 성경을 권마다 줄줄이 외워 광장에서 외치기도 했다. 스스로가 성경책이 된 것이다.

 

기도.jpg

◇이날 뮤지컬 더 북성경이 된 사람들」 의 한 장면

 

이날 공연에서는 관객들이 뮤지컬 속 롤라드가 되어 배우들과 함께 뮤지컬 넘버를 함께 불렀다. 공연장 모니터를 통해 가사가 제공되어 It was night, 아이린의 편지, 화형대의 등불, 새벽종이여 울려라7곡을 함께 불렀다. 이날 기독예술대안학교인 광야뮤지컬캠프의 '브살렐'(초·중등학생)이 함께 무대에서 '교회여 일어나라'를 외치며 공연에 참여하기도 했다.

 

이 단체 대표인 김목사는 처음에 이 롤라드에 대해 미국서 롤라드 말씀공동체를 운영하는 이현수목사로부터 들었다, “롤라드는 성경을 목숨 걸고 성경을 번역해서 퍼뜨리는 사람들이었다. 종교개혁이 일어나기 전, 유럽에서 가톨릭에 의해 순교 당한 롤라드들의 숫자가 수십만명이 넘는다. 우리가 지금 읽는 한국어 성경도 롤라드가 목숨걸고 성경을 번역한 덕택이며, 우리는 이들에게 은혜의 빚을 지고 있다. 롤라드에 대한 기록은 거의 없지만 그나마 종교재판기록으로 남아있는데, 순교당한 롤라드의 직업은 대부분 재단사, 제화공 등 서민들이었다고 말했다.


김관영목사.jpg

◇뮤지컬 공연 전 김관영목사가 무대인사를 전하고 있다.

 

오랜시간 문화사역자로서 활동해 온 김관영목사는 지난 2006년부터 10년간 111 문화전도 프로젝트를 진행했었다, “이는 한 사람이, 한 영혼을, 하나님께로란 슬로건으로, 매해 새로운 창작뮤지컬을 만들어 전도하는 프로젝트였다. 그 중 이번 뮤지컬은 여덟 번째 작품이었다. 이 작품은 2017년 종교개혁 500주년을 기념해서 대학로 열린극장에서 1년간 장기공연을 했다. 그때 150석 극장에서 1년동안 371회의 공연이 열렸고, 누적 53천여명의 관객이 관람했다. 객석 점유율은 평균 90%를 넘었다. 이러한 성과는 기독문화예술 전용극장인 광야아트센터가 세워지는 데 지대한 영향을 주었다고 부연했다.

 

김목사는 기독교 콘텐츠는 복음적 색채가 강하든, 그렇지 않은 작품이든, 성령이 역사하지 않으면 아무 일도 일어나지 않는다, “물론 시대를 읽는 지혜와 문화적 감각은 필요하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김목사는 단 한 사람에게라도 깊은 울림이 있다면 그 작품은 대성공이다면서, “예컨대, 지난 2017더 북공연 때 한 무슬림 자매가 공연을 통해 기독교와 십자가의 의미를 알게 됐다고 말했었다또한 요한계시록을 관람한 한 분은 다른 건 잘 모르겠지만, 한 가지 분명한 것은, 이 세상에 내가 몰랐던, 경험해 보지 못했던 사랑이 있다는 걸 알았고, 그 사랑에 대해 알고 싶어졌다고 했었다. 우리의 첫 작품이었던 뮤지컬 루카스를 창동염광교회에서 공연된 후, 결신자 230명이 나오는 역사가 일어나기도 했다고 전했다.

 

끝으로 김목사는 바라는 점은 이 뮤지컬의 배경이 되는 영국에서 이 작품이 공연되길 바란다, “영국의 크리스천 배우들을 통해서 이 공연이 런던에서 올려지는 역사적인 날이 오길 기도해 달라고 요청했다.

 

 

전체댓글 0

  • 02293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뮤지컬 「더 북」 10주년 싱어롱 공연 성료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