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2-28(수)

신한대, 정전 위한 40일 특별기도회

세기총 DMZ세계평화추수감사축제준비위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3.11.27 13:52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스트-평화추수감사2.jpg

신한대학교(총장=강성종박사)는 지난 25일에 DMZ세계평화추수감사축제를 개최했다. 이 행사를 위해 <한반도와 세계평화, 러-우전쟁, 이-팔 전쟁 크리스마스 정전을 위한 40일 특별기도회>를 실시한 바 있다. 또한 오는 12월 25일에 크리스마스 정전을 소망하는 국제적인 행사를 개최한다. 기도회를 40일로 결정한 이유는 노아의 홍수 심판, 모세 광야의 길, 예수 공생애 전 금식기간, 니느웨성이 무너진 기도 기간 등 고난을 상징하는 숫자인 40일을 도입해 40일간 기도키로 한 것. 이 기간에 주일에도 신한대에서 기했다.

또한 크리스마스 때까지 기도하는 이유는 1차 세계대전 당시 1914년 전선에서 병사들 자발적으로 크리스마스 휴전이 일어난 기적을 기념하기 위해서라고 밝혔다. 그날 하루동안 적군과 상호 캐롤송과 축구를 하는 기적이 일어났다. 이러한 역사가 다시 일어나기를 기도하기 위해서 40일간 기도한다.

이 기도가 절실한 이유는 이스라엘 확전이 되면서 중동전쟁의 위기감이 돌아 세계가 전쟁의 바람에 휩싸여 있기 때문이다. 또한 한반도의 불안한 상황이 해소되기를 바라는 의미이다.

스트-평화추수감사3.jpg

이에 대해 강총장은 “전쟁의 위기를 막을 수 있는 길은 하나님 밖에 없다.”며, “사람은 실패해도 기도는 실패하지 않는다”고 밝혔다. 강총장은 (사)세계한국인기독교총연합회 DMZ세계평화추수감사축제준비위원회 위원장을 맡고 있다.

이번 기도 기간의 지침은 △기도는 종교적인 것만이 아니다. 마음, 사진, 동참 문자도 소중한 기도 △매일 정오 12시에 1분간 자신이 있는 곳에서 세계평화를 소망 △10월 17일~11월 25일까지 40일 동안 40명의 목사님과 기도 △세기총과 MOU를 맺은 신한대학교에서 10월 17일~11월 25일까지 40일 동안 특별 새벽기도회 개최, 교직원 및 지역주민에게 모두 열린 예배 등이다.

태그

전체댓글 0

  • 05373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신한대, 정전 위한 40일 특별기도회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