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2-28(수)

1월, 호서대서 어게인 평양대부흥회

북한위해 헌신할 ‘하나님의 용사’ 양성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3.12.05 09:16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최광.JPG

열방빛선교회(대표=최 광선교사·사진)는 오는 1월 8일부터 13일까지 제3차 어게인 1907 평양대부흥회를 호서대학교 아산캠퍼스에서 진행한다. 이 선교회는 부흥회를 통해서 북한선교에 헌신하는 하나님의 용사들을 세우는 일에 주력할 예정이다. 또한 남과 북의 성도들의 회개와 성령충만이 시간을 추구한다. 대상은 탈북민 500명과 기도하는 한국성도 1500명이다.

 

이번 부흥회에는 이 선교회 대표인 최 광선교사를 비롯해 김권능목사(인천한나라은혜교회), 정형신목사(뉴코리아교회), 이석만목사(하나무브먼트). 임성일선교사(신촌하나교회), 김대영목사(워싱턴헬로우십교회), 김강현목사(생터성경사역원), 이빌립목사(열방샘교회), 이 호목사(금란교회 사역훈련원장), 김용기목사(명동교회), 고성제목사(평촌새순교회), 강문호목사(봉쇄수도원), 박진석목사(포항기쁨의교회), 최정권목사(성서대학교회), 김도현선교사(GMI 베네수엘라), 장광우목사(위례중앙교회 협동), 정하민전도사(영락교회 북한선교부) 등이 설교와 간증을 전한다. 또한 양산명동교회, 신촌하나교회, 금란교회, 탈북민찬양팀, 포항기쁨의 교회가 찬양으로 섬긴다. 둘째 날 저녁에는 뮤지컬 「평양의 그날」도 관람한다. 

 

이 선교회 대표인 최 광선교사는 “어게인 1907 평양 대부흥회는 탈북민과 남한성도들이 하나되어 오직 성령의 충만함을 위해 기도하고 성령님의 마음을 받아 남과 북의 부흥을 위해 중보하는 집회이다”면서, “탈북민과 남한의 성도들 가운데 성령님께서 충만하게 임하실 때, 북한이 복음으로 회복되고 남한의 교회가 깨어나 복음통일이 이루어질 것이다. 복음통일을 통해 진정한 민족복음화가 이뤄질 것이다. 민족복음화를 넘어 열방의 부흥과 주님께서 다시 오실 길이 예비될 것이다”고 말했다.

 

그리고 “1907년 평양 장대현교회에 임하셔서 한반도 전역을 강타했던 성령님께서 이번 집회를 통해 다시 한 번 충만하게 임하셔서 하나님께 철저히 굴복하고 회개함으로 거듭난 주의 군사들이 일어나길 기도한다”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58163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1월, 호서대서 어게인 평양대부흥회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