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2-28(수)

대림절에 우리가 알아야 하는 것들

미 작가, 대림절의 참된 의미 전해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3.12.05 10:51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image.png

                        ◇한 교회에서 대림절 첫 주 예배를 드리고 있다.

 

미국의 기독작가 비비안 브리커는 지난 달 30일 기독교 블로그 크로스워크’(대표=브리안핸즈)<대림절에 알아야 할 것들>이란 글을 게시했다.

그녀는 대림절은 주님 탄생 기념일까지 4주간을 기념하는 절기로서 예수님이 세상에 오신 날을 준비하는 시기로서 특별한 시간이다며 이 기간에 그리스도인들이 알고 있어야 할 대림절에 관한 신앙적 내용들을 게시했다.

 

대림절의 참된 의미는 겸손이다.

그리스도인들이 대림절에 대해 알아야 할 한 가지는 대림절의 진정한 의미다. 대림절은 선물과 멋진 음식으로 가득한 명절을 위한 날이 아니다. 오히려 대림절의 의미는 왕이신 하나님이 세상에 낮은 인간의 모습으로 오신 겸손에 그 의미가 있다.

예수님은 화려하고 권세 있는 곳에 태어나기에 합당하셨지만, 마리아에게 동정녀 탄생을 통해 마구간에 태어나셨다.

우리는 대림절을 묵상하면서 이것을 기억해야 한다. 대림절은 단지 겨울휴가가 아니라 겸손의 시간이며 왕이신 하나님이 인간의 죄를 구원하기 위해 낮은 곳으로, 인간의 모습으로 오셨다는 것을 기억해야 하는 시간이다.

 

대림절은 낮은 곳에 오신 겸손한 왕을 기념하는 날이다


대림절은 하나님과의 친밀함의 시간이다.

그리스도인들이 대림절에 대해 알아야 할 두 번째 사실은 대림절을 하나님께 더 가까이 다가가는 시간으로 사용할 수 있다는 것이다. 대림절 4주 동안 우리는 하나님과의 관계를 새롭게 하고 더 친밀함을 누릴 수 있다.

4주라는 짧은 기간 동안 당신은 하나님께 얼마나 더 가까이 갈 수 있는지 놀라게 될 것이다. 그리스도인으로서 우리는 하나님과 친밀한 관계를 가져야 한다. 그렇지 않다면, 우리는 죄의 본성을 따르기 쉽고 마귀의 유혹을 받기 쉽다. 하지만 하나님과 가까이함으로 우리는 그분의 성품, 그분의 사랑을 더 잘 알게 될 것이다. 그리고 그 친밀감은 우리의 죄의 본성을 억누르시는 힘을 공급한다.

 

대림절의 진정한 은혜는 언제나 가능하다.

그리스도인들이 대림절에 관해 알아야 할 세 번째 사실은 이 날을 일년 중 한 번으로 제한할 필요가 없다는 것이다. 우리는 일년 내내 예수님을 예배하고 만날 수 있다는 것을 알아야 한다.

그리스도인은 일년 중 한 번만 주님의 은혜를 기대하는 것으로 우리의 믿음을 제한하지 말고 일년 내내 주님을 예배할 수 있고 매일 예수님의 사랑을 경험할 수 있다.

대림절은 그 매일의 은혜가 가능한 사건이 2000년 전에 시작되었다는 것을 다시 알려주는 날이며 그것을 기념하는 특별한 날이라는 것을 알아야 한다.

 

예수의 초림을 기념함으로 재림의 약속을 기억하는 시간

 

초림은 예수님의 재림의 때를 가리킨다

그리스도인들이 대림절에 관해 알아야 할 네 번째 사실은 그리스도의 초림이 우리에게 예수님의 재림의 때를 가리킨다는 것이다. 초림 때에 예수님은 평화로운 아기로 왔지만 그분이 두 번째로 오실 때에는 심판의 칼을 들고 오실 것이다.

그리스도의 재림은 우리 모두가 기다리고 간절히 기대하는 일이다. 주님이 언제 오실지 알 수 없지만 우리는 준비해야 한다. 대림절은 우리가 믿는 예수가 세상의 구원자며 동시에 심판자임을 기억하고 재림 때에 마지막 심판이 있음을 기억해야 한다는 것을 알리는 날이다. 곧 재림의 신앙을 준비해야 함을 알려주는 재림의 날이다.

이번 대림절은 123일 일요일부터 1224일 일요일, 성탄 전 일까지 진행된다.

 

 

전체댓글 0

  • 24771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대림절에 우리가 알아야 하는 것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