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6-14(금)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4.05.24 14:28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스트 성결대.png

최근 성결대에 기증된 설립자 김응조목사의 총 14권의 저작물 사진.

 

성결대학교(총장=김상식)는 재림관 총장실에서 전신인 성결교신학교 설립자인 영암 김응조목사 저작물 및 성결교회의 역사 신학자료 기증식을 지난 달 21일 오전에 진행했다. 기증 자료는 총 14권으로, 그 중 영암 김응조목사 저작물은 <단이엘서 강의>(1953) 초판본 등 9권이다.

 

이는 성결대 84학번 신학과 졸업생 모임인 성우회’(대표=김기성목사)의 활동을 통해 확보되었고, 박철수목사(진도엘림교회), 김은균목사(평강교회), 전은희목사(본일산교회), 임흥근(주의양교회), 정기남목사(서울평안교회), 김옥복목사(평택중앙교회), 박운일목사(산돌교회)의 헌금을 통해 자료 구입 후 기증되었다.

 

해당 기증자료는 성결대 학술정보관 1U-라운지에서 지난 달 23일부터 오는 1231일까지 전시되며, 이후 학술정보관 고서실(6)에 보관된다. 추후 성결대학교 채플 건립 시 별도 장소를 마련해 전시될 예정이다.

 

이번 기증과 모금을 기획하여 활동한 대전 주의양교회 임흥근목사는 성결신학교 설립자이자 문서선교 개척자로서 김응조목사님에 대한 관심을 고취하고자 진행된 것이다, “이 외에 아직 찾지 못한 김응조목사님의 저서 및 성결교회 역사적 가치가 담긴 신학 자료를 지속적으로 발굴해 귀한 자료를 나누겠다고 전했다.


성결대 김상식총장은 기증식에서 이렇게 귀한 역사적 자료를 찾는 것도 힘든데, 모금을 통해 한 뜻으로, 직접 구입까지 해주셔서 성결대에 기증해 주신 목사님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성결대는 앞으로도 김응조목사님의 뜻을 잘 전승해 역사자료를 소중히 관리하고, 자료를 통해 후학들에게 세대를 초월해 깊은 감사와 존경의 정신을 전달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다고 밝혔다.

 

 

영암 김응조목사는 성경적 복음주의 보수신학 도장인 성결교신학교를 설립한 신학자이자 교육자로, 구한말 개화기 예수 그리스도를 영접한 한국교회 초기 신앙인이다. 생전 총 43권의 신학관련 저서를 남긴 문서선교의 개척자이자 저술가이기도 하다.

전체댓글 0

  • 50742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단이엘서 강의」 초판본 등 총 14권 영암 ‘김응조목사 저작물’ 기증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