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2-20(화)

통합검색

검색형태 :
기간 :
직접입력 :
~

교계종합 검색결과

  • 부안기독교연, ‘신천지’ 적극 대응도
        전북 부안군 기독교연합회는 지난달 30일 부안 창대교회(담임=김복철목사·사진)에서 정기총회를 개회하고, 신임회장에 김복철목사(사진)를 추대하는 등 회무를 처리했다. 이 연합회는 부활절 연합예배와 광복절 연합 부흥성회 등 행사도 진행하기로 결정했다.   회장 최기훈목사의 사회로 진행된 예배는 총무 이석기목사의 사업보고와 회계 박영석장로의 재무보고 등의 순서 후 임원선서를 통해 김복철목사를 신임회장으로 선출했으며, 김목사가 차기임원을 구성해 발표했다. 또한 신임회장 김복철목사가 직전회장 최기훈목사에게 공로패를 수여했으며, 최기훈목사는 김복철목사에게 취임패를 수여했다.    이외에도 △부활절연합예배 △조찬기도회 △광복절 연합 부흥성회 △찬양콘서트 등에 대해서 나누었다. 부활절연합예배는 다산중앙교회 최 식목사를 초청해 예배를 진행할 예정이다. 광복절 연합 부흥성회는 할렐루야교회 김상복원로목사와 오륜교회 김은호원로목사를 강사로 진행할 예정이다. 찬양콘서트는 장종택목사를 초청해 진행한다. 이외에도 한국교회가 이단으로 규정한 신천지에 지역사회 활동에 대응하고자 지역사회 섬김에도 나서기로 했다.    신임회장 김복철목사는 “이번에 회장이 되면서 부안군 기독교연합회가 지역사회에 선두주자가 되는 사회단체처럼 활동하고자 비전을 제시했다. 특히 지역마다 있는 고향사랑 기부제에 동참해 지역발전에 앞장서고자 한다”면서, “월드비전이나 기아대책, 사회적 협동조합이나 발당장애인을 위한 단체 등 다양한 곳과 협력하고자 한다. 그리고 지역 연합회만을 홍보하는 것이 아니라 지역교회들을 홍보하는 활동도 할 것이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총회에서 선출된 임원은 다음과 같다 △대표회장=김복철목사(창대교회) △부회장=손승일목사(남포성결교회)·임 헌목사(해성교회)·이석기목사(화평교회) △총무=정기채목사(격포중앙교회) △서기=곽춘기목사(부안중앙 성결교회) △회계=김연태장로(온누리교회) △감사=박기환목사(명성교회)·최운산목사(내요소망교회)·최기훈목사(변산교회) △이단대책위원회=최운산목사(하청교회)·김호광목사(장신제일교회)·김영복목사(소망교회)이다.    한편 김복철목사는 현재 그리스도의교회총회 총회에서 3회차 연임으로 총회장으로도 사역하며, 교단의 성장을 위해 힘쓰고 있다. 또한 지역사회에 지속적으로 사랑을 실천해 왔다. 
    • 교계종합
    • 연합단체
    2024-02-03
비밀번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