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3-01-29(일)

행복신앙세미나 20

인류를 영원한 속죄의 행복으로 인도하는 생명의 길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2.11.01 13:08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제임스 강 목사-1.jpg
(행복신앙연구소장 제임스강 목사 www.bog.or.kr)

사랑의 희생과 그리스도의 대속

 

  

내가 왕위를 버릴 수밖에 없는 이유는 다들 알고 계시리라 믿습니다. ... 그리고 내가 사랑하는 여인의 도움과 뒷받침 없이는 왕으로서의 임무를 수행해 나가는 것이 불가능한 일이라는 것을 깨달았다는 것 또한 여러분께서 믿어주시기 바랍니다.”

 

위는 1936년 영국의 국왕 에드워드 8세의 이임사로 그는 왕위에 오른 지 채 1년이 안되어 미국 출신의 이혼녀인 심슨 부인과 결혼하기 위해 왕위를 내놓았습니다. 당시 영국법상 이혼한 여인이 왕비가 되는 것을 금했기 때문입니다. 사랑을 위해 국왕의 자리를 포기한 그의 이야기는 세기의 사랑이라 일컬어집니다.

 

오래 전 한 왕이 백성들의 풍기가 날로 문란해져가는 것을 매우 걱정하며 고심하다가 국법을 만들고 가장 먼저 어기는 사람에게는 눈을 빼내는 벌을 내리겠다고 선포했습니다. 그때부터 백성들은 형벌에 대한 두려움 속에 법을 어기지 않기 위해 조심하며 살았습니다. 그런데 어느 날 드디어 법을 어긴 사람이 나타났는데, 다름 아닌 왕이 사랑하는 하나밖에 없는 왕자였습니다.

 

왕자라 할지라도 국법을 어긴 이상 마땅히 형벌을 받는 것이 도리이니라. 왕자를 끌고 와라! 내가 직접 벌을 내리리라!”

 

추상같은 왕의 명령에 신하들이 왕자를 결박시킨 채 끌고 왔습니다. 신하들과 백성들이 보는 자리에서 왕은 왕자 앞에서 칼을 치켜들었습니다. 차마 왕자의 눈을 빼내는 모습을 볼 수 없었던 신하들과 백성들은 고개를 돌리고 눈을 감았습니다. 곧 비명이 들려 눈을 떠보니 왕의 눈에서 피가 흘러나오는 것이 아닙니까?

 

위는 사랑의 희생에 대한 이야기들인데, 성경은 인류를 사랑하셔서 인류가 죄로 인한 심판에서 벗어나게 하기 위해 생명을 희생시킨 예수 그리스도에 대한 이야기에 모든 초점이 맞추어져 있습니다. 이는 인류를 사랑하시는 하나님께서 예수 그리스도를 아래와 같이 인류의 모든 죄를 해결하기 위해 희생해야 되는 담당자로 지정하셨기 때문입니다.

 

우리는 다 양 같아서 그릇 행하여 각기 제 길로 갔거늘 여호와께서는 우리 모두의 죄악을 그에게 담당시키셨도다.”(53:6)

 

그래서 예수 그리스도는 인류를 위한 사랑의 희생 제물이 되신 것입니다.

 

위핑보이란 영국 왕조에서 왕자의 훈육을 위해 도입한 방법이며 튜더 왕조 시대에 왕실에서 그 직무를 담당하는 사람을 일컫는 공식 명칭이었다. 이는 또 왕자가 잘못을 저지른 경우 그의 충실한 신하이자, 벗인 위핑보이를 대신 체벌해 그 잘못을 뉘우치게 하고 다시는 동일한 잘못을 저지르지 않게 하는 교육법이었다.”(여성신문, 2016.11.3.)

 

위는 대신 매 맞는 소년이란 의미의 위핑 보이(whipping boy)’에 대한 기사입니다. 왕이 사랑하는 왕자의 몸에 손을 대지 않으면서도 죄에 대해 합당한 심판을 행하는 법을 지키기 위해 왕자의 죄를 대신하여 벌을 받는 소년이 있었던 것입니다. 본래 프랑스 왕실에서 시작됐던 이 관습을 영국 왕실도 본받았는데, 마크 트웨인의 동화 왕자와 거지에도 위핑 보이가 등장합니다. 이 관습은 명예혁명 이후 자연적으로 소멸되었습니다.

 

그런데 오래 전 이스라엘 백성들에게는 위핑 보이와 같은 희생양(scapegoat)이 있었습니다. 지금으로부터 3,500여년 전 모세를 통해 하나님의 율법이 이스라엘 백성들에게 내려온 뒤부터 백성들이 범죄하면 심판이 뒤따랐는데 이 희생양을 통해 심판을 피할 수 있었습니다. , 어떤 사람이 범죄를 하면 그 죄로 인해 반드시 심판을 받아야 했지만, 자기 대신 흠 없는 양을 끌고 와서 양의 머리에 손을 얹고 죄를 전가한 후 그 양을 죽임으로 죄 값을 대신 치르게 했던 것입니다. 그런데 이 속죄양은 온 인류의 죄를 대신 지불하기 위해 온 예수 그리스도에 대한 예표입니다.

 

예수께서 자기에게 나아오심을 보고 이르되 보라 세상 죄를 지고 가는 하나님의 어린 양이로다.”(1:29)

 

염소와 송아지의 피로 하지 아니하고 오직 자기의 피로 영원한 속죄를 이루사 단번에 성소에 들어가셨느니라.”(9:12)

 

위와 같이 그리스도는 어느 개인을 위한 희생양이 아니라 모든 사람의 죄를 영원히 대속하는 희생양으로 이 땅에 임했습니다. 인류의 죄를 넘겨 받고 십자가 위에서 자신의 생명을 드려 인류의 모든 죄 값을 지불함으로 인류를 영원한 속죄의 행복으로 인도하는 생명의 길이 된 것입니다

전체댓글 0

  • 75466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행복신앙세미나 20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