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6-19(수)

한교봉, 우크라에 공공보건·의료 업무협약

내년, 한국형 보건소를 설립 등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3.11.16 16:50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3-1.jpg

◇한국교회봉사단은  4개의 NGO단체와 함께 우크라이나 공공보건 의료지원을 위한 MOU를 맺었다.

 

 한국교회봉사단(총재=김삼환목사, 이사장=오정현목사, 대표단장=김태영목사)은 지난 14일 신안산대학 본관 2층 세미나1실에서 글로벌호프를 비롯한 6개의 NGO단체와 함께 글로벌 공공보건 의료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식을 가졌다. 이번 협약식은 기독교한인 세계선교협의회(KWMC)와 프로보노국제협력재단(대표=김승원), 월드디아코니아(대표=김태영), 경기국제의료협회, 신안산대학이 함께했다.

 

이번 협약 내용은 우크라이나 지역에 한국형 보건소를 보급하는 것으로, 2024년부터 지원할 계획이다. 이 단체는 현재 설치 지원 대상지역 선정을 위해 현지 선교사들과 협력 중에 있다.

 

 2년 가까이 지속된 전쟁으로, 우크라이나 공공보건 및 의료체계가 무너진 상태이다. 이번 프로젝트는총 15곳의 보건소 설립을 목표로 하고 있다.  경기국제의료협회와의 협력을 통해 한방 의료 시스템을 구축할 뿐만 아니라 현지인 의사와 간호사 등을 배치해 1년 간 보건소 운영을 지원 한 뒤, 현지에 이양할 예정이다.

 

스트-한교봉3.jpg


또한 이번 겨울을 앞두고 우크라이나에 컨테이너 4개 규모의 생필품과 의약품을 지원했다. 

 

 6개 단체 중 한 곳인 글로벌호프 조용중 대표는 글로벌호프는 항상 국제사회의 어려운 순간에 함께하고, 이번 협약을 통해더 많은 희망과 사랑을 전하고자 한다. 우리의 도움이 어려움 속에서 힘을 되찾는 이들에게 큰 용기와 힘이 되길 기대한다. 함께하여 선한 사마리아인이 되어, 뜨거운 사랑과 지지를 계속 보내주시기를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현재 한국교회봉사단은 우크라이나에서 희망밥차 활동을 통해 매일 1천여 명에게 무료 급식을 지원하고 있으며, 의료용 구급차량 제공하는 등의 사역을 진행 중이다.


 

BEST 뉴스

전체댓글 0

  • 91995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한교봉, 우크라에 공공보건·의료 업무협약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