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2-28(수)

YW·YMCA, 세계기도 주간 연합예배

‘연대’·‘화합’으로 ‘선한 영향력’을 다짐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3.11.21 11:17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전경.jpg

한국YWCA연합회와 한국YMCA전국연맹은 2023 연합예배를 드리고, 연대의 정신으로 나아갈 것을 다짐했다


6일의 기도주간에 활용할 수 있는 예배자료를 만들어 배포

두 기관의 연대를 통한 사랑과 희망을 키우는 사역에 앞장


2023 YWCA·YMCA 세계기도 주간을 맞아 한국YWCA연합회(회장=원영희장로)와 한국YMCA전국연맹(이사장=김신향장로)는 지난 16일 서울YWCA(회장=조연신) 회관에서 연합예배를 드렸다. 이날 서로가 동료 활동가로서 마음을 하나로 묶는 ‘연대’와 ‘화합’의 정신을 기억하며, 선한 영향력을 끼칠 것을 다짐했다. 특히 두 단체는 연대를 통해 사랑과 희망을 키우는 사역에 앞장서기로 했다.

 

이날 예배는 「씨앗을 심고 꽃이 피기까지: 연대를 통해 희망과 사랑을 키우다」란 주제로 열렸다. 지난 12일부터 18일까지 2023 YWCA·YMCA 세계기도 주간을 맞아 연합하는 자리를 마련했다. 

 

기도.JPG

 

특송.JPG

◇YWCA-YMCA 연합찬양단의 「샤론의 꽃 예수」 특송이 있었다.

 

이날 예배는 한미미부회장(세계YWCA)의 인도로 열린 가운데,  양다은팀장(한국YMCA)의 여는 기도, 황은식팀장(한국YMCA)과 오경아부장(서울YWCA)의 말씀봉독, 이예림간사(한국YWCA)의 기도에 이어 전수희목사(한국YWCA 여성신학위원)의 설교 등의 순서로 드렸다.

 

전수희목사.JPG

◇전수희목사는 들을 귀 있는 사람에 대해 이야기 했다.


이날 전수희목사(움트다 연구소 대표)는 「오늘, 우리」란 제목으로 설교했다. 전목사는 “예수님은 ‘들을 귀 있는 자는 들으라’고 하셨다. 그 자리, 바닷가에 있는 모든 사람을 향해 말씀하셨다”며, “말귀를 잘 알아듣는 사람, 말씀을 기록하는 사람, 못 알아듣는 사람, 또 풀어서 설명해 주는 사람도 있었을 것이다. 이 말은 ‘잘 듣고, 가서 전해라’, ‘들은 사람이 옆사람을 도와줘라’라는 의미였을 것이다”고 말했다.

 

그리고 전목사는 “우리는 예수님과 함께할 때 예수님의 음성을 들을 수가 있다”면서, “그보다 우리는 예수님이 계신 자리로 나아가야만 들을 수 있다”고 말했다. 이어서 ‘씨뿌리는 자’의 예화를 통해 “어디에 뿌려지느냐에 따라 다른 결실을 맺게 된다고 말한다. 그러나 그 씨앗에 싹을 틔워 열매를 맺게 하는 것은 하나님이시다”면서, “그 하나님을 신뢰함으로 나아가야 한다. 우리는 씨를 뿌리는 역할로 부름을 받았다. 하나님께서 내일의 열매를 거둘 수 있도록 인도하실 것이다”고 강조했다.

 

이어진 2부는 한국YWCA연합회 구정혜사무총장의 사회로, 각 단체 회장 및 실무진들의 인사 자리가 있었다. 서울YWCA 조연신회장과 김양선사무총장, 한국YMCA전국연맹 김경민사무총장과 유지재단 안재웅이사장, 한국YWCA연합회 원영희회장 등이 인사말을 전했다.  

 

한편 세계YWCA와 세계YMCA는 세계 에큐메니컬 기독청년 단체로 운동 방향성의 공유를 위해, 매년 11월 중 공동 기도주간을 정하고 공통의 주제와 내용으로 기도하며 연합예배를 드려왔다.

 

세계YWCA 미라 리제크회장과 세계YMCA 소헤일라 하이예크회장은 서면을 통해 “우리들은 마치 우리가 키우는 식물과 같이 각자가 고유하며 성장하기 위해 다른 관리 방법을 가지고 있지만, 하나의 정원 안에서 자라고 있는 존재들이다”면서, “우리가 하는 운동은 다양한 배경, 문화, 관점을 포용한다. 다양한 식물을 재배할 수 있는 정원처럼, 다양성이 아름다움과 힘의 원천임을 여러분들이 인식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또한 두 기관은 6일간 매일같이 활용할 수 있는 예배자료를 만들어 배포했다. 예배자료는 서로 다른 세대와 성별을 대표하는 두 명이 한 쌍을 이루도록 고안되어 만들어졌다.

 

 

 


전체댓글 0

  • 51115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YW·YMCA, 세계기도 주간 연합예배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